• 조각 2021.09.16 14:03 (*.69.248.20)
    애플은 혁신보다는 당연한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킨거지
    생태계, 제공하는 어플, 프로그램, 최적화 모든게 남들이 원하기 전에 먼저 세상에 내놓는것
    그리고 소비자는 그걸 비싼값이라도 지불하는거고.
    삼성제품? 물론 훌륭하지
    하지만 외관, 하드웨어 말고 혁신이나 메리트가 있나
  • 100% 2021.09.16 14:11 (*.168.49.78)
    결과를 보면 처음부터 완벽했다고 역설 가능
  • ㅁㅁ 2021.09.16 15:33 (*.182.115.219)
    요즘 삼숭 하드웨어는 중국폰한테도 밀림
  • . 2021.09.16 16:39 (*.35.5.211)
    ??? 화웨이 씹바른거 보고하는말임?
  • ㅇㅇ 2021.09.16 14:21 (*.225.175.193)
    샘-성한테 뭐좀 챙김당하려면 기사 쓸 수 밖에..
  • 당산윤진영 2021.09.16 17:20 (*.56.110.213)
    저 지롤로 영혼까지 팔아 기사 써줬는데도 애플 승승장구... 기사빨 안 먹힌지 10년임ㅋㅋㅋ
  • 2021.09.16 14:25 (*.101.64.216)
    혁신은 처음 나온 아이폰 그 자체가 혁신이고
    그다음부터는 기술발전 + 마케팅이지
  • 11 2021.09.16 14:28 (*.141.162.81)
    애플은 항상 혁신이었음.
    그 뒤로 줄줄이 애플 카피하니깐
  • 킹받네 2021.09.16 14:29 (*.8.132.247)
    저때 애플 주식을 샀다면 최소 20배 됐을텐데.............

    최근에야 애플 주식 사서 14% 수익중...........
  • 능금교 2021.09.16 14:50 (*.237.195.94)
    그냥 종교잖아.
  • ㄴㄱ 2021.09.16 14:52 (*.155.130.175)
    폰 시장 자체가 이제 더 발전될 부분이 없는듯. 기껏해야 카메라 화질 정도
  • ㅇㄱㄹㅇ 2021.09.16 15:10 (*.248.189.1)
    이정도면 그냥 존재 자체가 혁신
  • 11 2021.09.16 16:25 (*.99.203.209)
    항상 조그맣지만, 뭔가 있었다. 기자들이나 전문가가 보기에 별로였던 거지.

    기억나는 것만 적자면(최초인지는 모르지만, 널리 퍼뜨림),
    버튼이 아닌 손가락 터치.
    앱스토어 자체가 혁신. 그 당시 받을 것도 많고 받기도 편했음.
    시리
    지문인식
    터치식 버튼(가짜 버튼, 누르면 진동을 발생시킴)
    이어폰 단자 삭제
    버튼 없는 전면 화면 -> 전면노치를 "이마"라고 놀림 많이 받았지.
    얼굴인식
    인덕션 카메라
    각진 디자인의 부활
    ...
  • 11 2021.09.16 16:47 (*.99.203.209)
    아이폰이 아니라 애플컴퓨터와 관련된 이야기.

    93년에 대학원에 입학했는데(틀딱 맞음. ㅠ.ㅠ),
    92년에 미국에서 돌아온 지도교수님이 실험실에 애플 컴퓨터를 사줬다.

    1.44인치 플로피 디스크를 넣고 문서 작업을 한 후에 빼려고 하니, 플로피 디스크를 뱉게 하는 버튼이 없네?

    엄청 당황했는데, 옆에 있던 선배가 바탕화면에 있는 플로피 디스크 아이콘을 휴지통에 드래그앤드랍 하라고 함.
    그랬더니, 플로피 디스크가 쏙 튀어나와음. IBM 호환 PC만 써봤던 나에게는 신세계였음.

    그냥 그랬었음
  • ㅂㅂㅂ 2021.09.16 17:34 (*.157.163.139)
    애플의 장점은 소프트웨어임 , 폰을 오래써도 느려지지 않고 부드러움, 윈도우나 안드로이드는 업데이트를 하면 버벅이는데 애플은 안그러지

    lg가 망한이유도 소프트웨어와 1년만 쓰면 뜨거워지고 버벅이는 것 때문임,, 명품은 오래써도 변하지 않는거 중국제는 쫌쓰면 망가지는거 그러니까 싸구려이미지지

    근데 이번에 삼성의 폴더블폰 폴드3,플립3가 심상치 않다 , 디자인이 이쁘게 나오고 넓어지고 가격이 싸게 나와서 히트를 치고 있는데

    이제는 삼성일반폰보다 더 많이팔린다고 함 유행이 폴더블로 넘어갈거 같음 , 근데 애플은 폴더블폰 출시계획이 24년임 , 왜 늦어지냐면 폴더블에 관련된 특허가 전부 삼성것이기에 소프트웨어에선 앞서도 하드웨어기술은 성능좋은 부품들 조립수준인 애플이 속수무책임
  • ㅇㅅㅇ 2021.09.16 18:43 (*.226.60.243)
    삼성 휴대폰뒤에 차라리 영어 Galaxy를 박는게 훨씬 영하고 트렌디해보임
  • ㅇㅇ 2021.09.16 19:22 (*.6.93.190)
    스마트폰이 그냥 연락잘되고 인터넷 잘되면 됐지 해서 갤럭시 쭉 써왓는데
    아이폰을 한번 써볼까 싶기도하다
    근데 또 나같이 어설프게 아이폰쓰면 생태계가 적응안된다더라구
  • 오너 2021.09.16 23:17 (*.70.45.52)
    삼성페이 안쓰고, 핸드폰을 윈도우PC에 자주 연결하는 사람 아니면 아이폰 써도 크게 다를껀 없음.. UI가 익숙해지기위한 노력이 필요하겠지만.. 그런 불편함은 기계 갈아타면 다 똑같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882 핵소름 소식 8 2021.10.15
10881 중국 맥주 1위가 한국에 못 들어오는 이유 18 2021.10.15
10880 양누나들의 달고나 게임 5 2021.10.15
10879 의외로 길거리에서 해도 무방한 행위 16 2021.10.15
10878 칼 10만개로 만들어진 천사상 6 2021.10.15
10877 200억 날아간 조폐공사 6 2021.10.15
10876 사람 있어도 슬금슬금 이기적 우회전 13 2021.10.15
10875 헬본의 노동환경 3 2021.10.15
10874 살이 안 찌는 이유 14 2021.10.15
10873 세계에서 가장 인구 밀도가 높은 섬 3 2021.10.15
10872 담배 못 피우게 한다고 진상 부리는 문신충 13 2021.10.14
10871 너무 어색해서 고민이라는 자매 8 2021.10.14
10870 국방부가 글삭튀한 홍보물 7 2021.10.14
10869 여태 본 사람 중 가장 큰 사람 13 2021.10.14
10868 일제차 때문에 딱지 끊긴 애국자 14 2021.10.14
10867 주모 여기 국뽕 한사발 22 2021.10.14
10866 배신감이 어마어마 했을 최민정 4 2021.10.14
10865 군대 초록 슬리퍼 탄생 비화 7 2021.10.14
10864 배달비 아끼려고 포장하는 건데 28 2021.10.14
10863 어린 나이에 쓰디쓴 경험을 한 초등학생 8 2021.10.14
10862 백신 부작용 음모론에 푹 빠지신 분들 21 2021.10.14
10861 아 슈발 13 2021.10.14
10860 시어머니 학대하고 싶어요 10 2021.10.14
10859 군대 인력 수급 상황 6 2021.10.14
10858 좋은 자질 갖고 있는 대통령 후보 19 2021.10.14
10857 1890년대의 몰카 3 2021.10.14
10856 우리나라에서 운행구간이 제일 긴 시내버스 7 2021.10.14
10855 난이도 거품 많이 낀 직업 26 2021.10.14
10854 더 앞당겨진 기후 위기 6 2021.10.14
10853 안타까웠던 왕의 삶 6 2021.10.14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70 Next
/ 3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