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2.01.21 14:28 (*.179.29.225)
    핑 계
  • ㅁㄴㅇㄹ 2022.01.21 18:07 (*.82.183.59)
    나도 피린계 약물 엘러지 있는데 백신맞을떄 쫄리긴 하더라
  • ㅇㅇ 2022.01.21 14:29 (*.101.195.164)
    3차맞은 은혁은 걸리고
    미접종자 송지효는 음성
    참 ㅅㅂ ㅋㅋㅋㅋ
  • ㅈㅎ 2022.01.21 16:49 (*.156.182.54)
    야 넌 당연히 백신 안 맞았겠지?

    이런 말 하는 거 보니.. 맞은 놈이 ㅈㄹ이구만..
  • ㅇㅇ 2022.01.21 16:51 (*.101.192.208)
    3차까지 맞았는데 ㅋㅋㅋ

    그냥 복불복이구나 그런뜻으로 쓴건데
  • 좌파는정신병 2022.01.21 16:56 (*.75.20.13)
    아직도 지금 코로나 백신 맹신하는 머저리들이 많구나...부디 150차까지 맞고 나중에 나올 안정성 높은 백신을 위해 실험체로 있어줘~
  • ㅇㅇ 2022.01.21 17:57 (*.39.251.164)
    오미크론엔 백신이 예방 효과가 현저히 떨어진다며?
    기껏해야 위중증 예방인데 이거마저 2030은 그닥 의미 없는 효과고
    오미크론이 대세종이 된 지금도 백신을 의무적으로 맞을 필요가 있나 모르겠네
  • ㅁㄴㅇㄹ 2022.01.21 14:32 (*.78.134.68)
    10년전 기사에 피곤해서 링거 맞다가 양약 알러지 때문에 응급실 갔다는거 봐서는 구라는 아님. 설마 10년 전부터 코로나 예견하고 빌드업 했겠냐?
  • ㅇㅇ 2022.01.21 14:55 (*.179.29.225)
    찾아보니까 양약 알러지라는 진단명은 한무당들 밖에 안 쓰는데?

    양약 알러지라는 병명 자체가 없음

    한무당들만 쓰는 말임
  • ㅇㅇ 2022.01.21 15:31 (*.38.45.213)
    한무당이쓰던말던 알러지 올라온 경험이 있는데 무시하고 문수령님 말씀따라 맞아야하냐?
  • ㅇㅅㅇ 2022.01.22 13:29 (*.67.185.167)
    소속사는 이어 “10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이유에 대해 말씀드리겠다”며 “송지효는 과거 어린 시절 ‘양약 알레르기’ 병력을 진단받은 바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2011년 체력 회복이 절실했던 상황 속 링거를 맞은 후 몸에 반점이 올라오고, 호흡이 가빠지는 등 위급했던 상황이 발생했었다”며 “이후에도 항생제 관련 치료 이상 반응이 반복돼 왔다”고 했다.

    소속사는 “담당 주치의의 장시간 숙고 및 소견에 따라 코로나 백신 접종에 대해 신중하면서도 심사숙고할 수밖에 없었기에 현재 백신 미접종자인점도 함께 밝힌다”고 전했다.
  • 광기 2022.01.21 14:39 (*.148.253.98)
    백년도 더 전에 출판된 책의 내용이 여전히 유효하다
    뭐 그 전에도 그래왔었지만
  • ㅇㅇ 2022.01.21 14:57 (*.101.192.185)
    이참에 하차하면 딱이네 무임승차도 할 만큼 했는데
    전소민 반만큼이라도 적극적으로 하면 좋겄네
  • 독사랑 2022.01.21 15:00 (*.76.95.143)
    나는 가끔 송지효 보려고 보는 프로그램인 데, 뭐 사람이란 게 취향이 다른 거니까.
  • ㅇㅇ 2022.01.21 15:33 (*.235.11.104)
    요즘 전소민도 양세찬이 리액션 안받아주면 공기수준인데 무슨...
  • 31 2022.01.21 15:43 (*.71.207.78)
    ㅇㅇ 진짜로 송지효는 양심이 있으면 하차해야 됨
  • 파오후 2022.01.21 15:44 (*.133.55.18)
    난 얘가 연예인 하는거 자체가 이해가 안가던데
    영화나 뭐 뜬거 있남?
  • ㅇㅇ 2022.01.21 15:54 (*.225.172.84)
    쌍화점 ㅋ
  • ㅇㅇ 2022.01.21 16:08 (*.39.214.221)
    도대체 양약알러지는 무슨 말이냐 특정성분 알러지도 아니고ㅋㅋ
  • 독사랑 2022.01.21 18:15 (*.76.95.143)
    양약은 대부분 화학 재제다. 화학약품 관련해서 알러지는 수도 없고.
    나도 최근 알았는 데 내 피부는 대일밴드만 붙여도 알러지 반응이 있는 피부라더구나. ㅠㅠ
  • ㅇㅅㅇ 2022.01.22 13:29 (*.67.185.167)
    소속사는 이어 “10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이유에 대해 말씀드리겠다”며 “송지효는 과거 어린 시절 ‘양약 알레르기’ 병력을 진단받은 바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2011년 체력 회복이 절실했던 상황 속 링거를 맞은 후 몸에 반점이 올라오고, 호흡이 가빠지는 등 위급했던 상황이 발생했었다”며 “이후에도 항생제 관련 치료 이상 반응이 반복돼 왔다”고 했다.

    소속사는 “담당 주치의의 장시간 숙고 및 소견에 따라 코로나 백신 접종에 대해 신중하면서도 심사숙고할 수밖에 없었기에 현재 백신 미접종자인점도 함께 밝힌다”고 전했다.
  • 111 2022.01.21 16:11 (*.119.145.149)
    양약알러지 ? 그냥 부작용 아님 ?
  • 돈지랄 2022.01.21 17:13 (*.122.223.193)
    맞기싫어서 안맞는다는데 왜들 지랄
  • 부동심 2022.01.21 17:17 (*.197.91.169)
    하차네
  • ㅇㅅㅇ 2022.01.21 18:03 (*.67.185.167)
    여기도 멍청한 애들만 모였네
  • ㅋㅋ 2022.01.21 18:33 (*.142.181.21)
    양약 알러지 - 한무당들이 원인모를때 그냥 갖다붙임.

    난 한무당 알러지 다 ㅋㅋ
  • 딩딩 2022.01.21 19:15 (*.154.99.17)
    어쨌든 병원에서 치료받으면서 알러지 증상이 나오는데 병원에서 원인을 못찾아줬으니까 "양약알러지"란 말 쓰는거 아냐? 의사가 찾아줬으면 치료했거나 다른명칭을 썼겠지.
    송지효나 되는데 존나 유명한데 안다녔겠냐?

    저글이나 리플보면 진맥하다가 "님은 양약알러지 있어요" 한것도 아니고 계속 병원다니면서

    어릴때부터 양약알러지있음.
    항생제 이상반응있음.
    링거맞다 알러지옴.

    다 사실이고 다 병원에서 생긴일인데 원인을 못찾아줬으니까 "양얄알러지" 타이틀 단거 아냐.

    지들이 못찾아놓고 "양약알러지"는 한무당이 달은 말이란다. 참나. 여기에 리플다는 의사놈들보단 더 유명하고 실력있는데 다녔을꺼아냐. 송지효가 팔 부러져도 한의원 가고 싶어서 저런말했겠냐?

    그리고 설마 저기 송지효가 말하는 주치의가 한의사 겠냐?
    니들보단 존나 실력있는 의사겠지.

    혹여나 만약 한의사라 처도
    송지효도 아프면 병원가야되고, 상식인이면 당연히 일반병원 가는게 낫다고 생각할텐데 가면 문제 생기니까 한의사한테라도 비벼야되는걸꺼아냐.

    존나 의사들 한의학만 나오면 거품무는거 이해가 안되.
    병원에서 알러지 생기고 원인 못찾은것도 한무당탓하는 느낌이다.

    아저씨들 일반 의술이 메이져고 한의학은 마이너이고 대체의학인거 사람들 다~~알아요.
    일반의사들이 못잡아주는거 한의원에서 잡아주는 경우들이 많으니까 명맥이나 유지하는거지 님들 말하는것 처럼 한무당에 사이비면 한의원이 되겠수?
  • 2022.01.21 20:56 (*.206.32.143)
    네 비의료인의 관점에서 보면 그렇게 생각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현대의학이 어떤 학문인데요? 피린계알러지든 NSAIDs알러지든 페니실린계알러지든 약물 알러지는 무조건 윈인약물을 찾아냅니다. 다음에 먹다 뒤지거든요

    '양약 알러지'라는 말은 의사 입장에선 '일식알러지'나 '중식알러지'처럼 허무맹랑한 소리입니다.
  • 독사랑 2022.01.21 21:02 (*.137.206.144)
    현대 의학이라는 게 결국은 너 같은 애들을 못 고치는 수준이니.... 아직 갈 길이 멀다.
  • 2022.01.21 21:54 (*.206.32.143)
    좀 모자란분 같았는데 똥묻을까봐 독사님 댓글은 피해가고 있었거든요... 그런데 불빛을 본 고라니처럼 와서 똥 묻혀버리네요.
  • 독사랑 2022.01.22 09:11 (*.137.206.144)
    니 댓의 원 댓에 쓰인 말이
    "알러지 증상이 나오는데 병원에서 원인을 못찾아줬으니까 "양약알러지"란 말 쓰는거 아냐?"인데,

    니 말처럼 무조건 원인약물을 찾아내는 의사(솔직히 의사가 아니라 연구원이지 그건)도 있겠지만,

    또한 니 말처럼 "'양약 알러지'라는 말은 의사 입장에선 '일식알러지'나 '중식알러지'처럼 허무맹랑한 소리"를 하는 의사도 널리고 널렸다.

    그걸 무슨 의료인 비의료인을 찾냐. 의사가 다 너처럼 고고하고, 현대의학이 무슨 환자들 문제를 다 해결해주는 학문이라고 생각한다는 게 한심해서 적었는 데, 지들이 모르면 다른 병원 다른 과 추천이나 하고 말지 무슨 대한민국 의사들이 다 의인인냥 착각을 하는 꼬라지가 우습다.
  • 독사랑 2022.01.22 09:17 (*.137.206.144)
    그리고, 기초적인 비유법을 그렇게 활용하는 수준이니 니가 댓에 댓을 달면 그 수준이 드러나게 되어 있는 것도 좀 우습기도하고 역시나 짠하다만..

    불빛을 본 고라니는 시력을 상실해서 그 자리에 멈춰 선다. 어린 고라니는 방향을 못 잡고 이리 저리 뛰어다니고,

    그리고,고라니는 가만히 있는 사람에게 똥 묻히고 사는 존재가 아니다. 인간의 문명으로 피해를 보는 우리가 미안하게 생각해야 하는 존재이고...

    누군가가 나보다 모자라게 보인다면, 내 인성이 모자란 것이지 상대방이 모자란 사람은 아니란다.

    니가 좀 머리가 좋은 편의 현명한 인간이고, 누군가가 싫거나 똥이 묻을까 피해가고 있었다면 계속 피해가려무나. 일관성을 상실하면 죽는 거란다. 사람이 변하면 죽을 때가 된거라는 속담이 그래서 생긴거고.
  • ㅇㅅㅇ 2022.01.22 13:29 (*.67.185.167)
    소속사는 이어 “10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이유에 대해 말씀드리겠다”며 “송지효는 과거 어린 시절 ‘양약 알레르기’ 병력을 진단받은 바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2011년 체력 회복이 절실했던 상황 속 링거를 맞은 후 몸에 반점이 올라오고, 호흡이 가빠지는 등 위급했던 상황이 발생했었다”며 “이후에도 항생제 관련 치료 이상 반응이 반복돼 왔다”고 했다.

    소속사는 “담당 주치의의 장시간 숙고 및 소견에 따라 코로나 백신 접종에 대해 신중하면서도 심사숙고할 수밖에 없었기에 현재 백신 미접종자인점도 함께 밝힌다”고 전했다.
  • 디톡 2022.01.21 23:51 (*.219.167.95)
    다들 물백신하면서 왜 소신있게 백신 안맞은 지효는 까냐? 머 피해준거 있니? 백신 안 맞고 활동못해서 손해보는 것도 다 자기가 감수하는데... 코로나 걸려서 쳐 돌아다니지만 안는다면...백신 안맞을 자유를 응원함.
  • ㅅㅅ 2022.01.22 01:02 (*.71.186.254)
    백신 접종 유무가.....코로나 음성 양성의 판단 기준이 될 수 없다니깐....
  • ㅇㅇ 2022.01.22 04:38 (*.202.195.205)
    양약 알러지가 뭐지???ㅋㅋㅋㅋ
    한약은 괜찮고 양약 먹으면 알러지가 온다는건가?
  • ㅇㅅㅇ 2022.01.22 13:29 (*.67.185.167)
    소속사는 이어 “10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이유에 대해 말씀드리겠다”며 “송지효는 과거 어린 시절 ‘양약 알레르기’ 병력을 진단받은 바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2011년 체력 회복이 절실했던 상황 속 링거를 맞은 후 몸에 반점이 올라오고, 호흡이 가빠지는 등 위급했던 상황이 발생했었다”며 “이후에도 항생제 관련 치료 이상 반응이 반복돼 왔다”고 했다.

    소속사는 “담당 주치의의 장시간 숙고 및 소견에 따라 코로나 백신 접종에 대해 신중하면서도 심사숙고할 수밖에 없었기에 현재 백신 미접종자인점도 함께 밝힌다”고 전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937 로버트 할리 근황 10 2022.05.20
4936 아이폰에 통화 녹음 기능이 없는 이유 29 2022.05.20
4935 김새론 사과문 35 2022.05.20
4934 코인 개발자들의 비쥬얼 14 2022.05.20
4933 호주에서 야간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도입한 것 23 2022.05.20
4932 국내 모 항공사 월급 상황 25 2022.05.20
4931 남편 3일 굶길 예정 14 2022.05.20
4930 일론 머스크의 제안 23 2022.05.20
4929 트위터식 군 전문가 26 2022.05.20
4928 모두가 숙연해지는 야구장 대참사 17 2022.05.20
4927 총상 대처가 가능한 이유 8 2022.05.20
4926 술에만 관대한 사회 37 2022.05.19
4925 한국 혼인율이 낮은 이유 39 2022.05.19
4924 강릉 해변에 심은 야자수 19 2022.05.19
4923 보좌관도 성폭력 13 2022.05.19
4922 남편 때문에 고민이 많은 아내들 48 2022.05.19
4921 유럽을 경악시켰던 188cm 134kg 럭비 선수 25 2022.05.19
4920 아침 식사 같은 건 안 한다는 김혜수 9 2022.05.19
4919 곧 시행되는 이상한 제도 33 2022.05.19
4918 스쿨버스 개조 12 2022.05.19
4917 마른 여성의 출산 전 후 13 2022.05.19
4916 유명 연예인과 해본 사람 10 2022.05.19
4915 저 47살처럼 보여요? 9 2022.05.19
4914 에베레스트 정상에서 띄운 드론이 찾은 것 12 2022.05.19
4913 참을 수 없는 통풍의 고통 15 2022.05.19
4912 진상 맘충이 또 해냈다 30 2022.05.19
4911 9살 연상 김준호와 사귀게 된 계기 21 2022.05.19
4910 결혼을 후회하는 남자 56 2022.05.19
4909 주식 한다는 신인 걸그룹 21 2022.05.19
4908 절친이라는 리지 김새론 평행이론 25 2022.05.19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