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직업에는 귀천이 있다 2021.04.04 16:20 (*.223.39.249)
    딱 그 수준에 맞는 일을 하는 거다
    쟤들이 무슨 봉사심이나 사명감에 하는게 아니다
    대체 어떻게 살았으면 그런 일을 하겠냐
  • ㅇㅈ 2021.04.04 16:37 (*.223.22.71)
    이게 맞다 쓰레기 직종엔 쓰레기만 있을 뿐
    운전으로 먹고사는 사람 중에 정상은 없다
    하루빨리 자동화되길 바란다
  • ㅇㅇ 2021.04.04 18:45 (*.30.202.165)
    멀쩡한 인간도 운전하면 이상해짐..옆에서 봐가지고 안다
  • 김밥천국 불신맨밥 2021.04.04 21:48 (*.41.155.143)
    나 가끔씩 운전 알바도 했었는데
    내가 비정상이냐?
  • ㄱㄱ 2021.04.04 17:58 (*.195.99.196)
    ㅎㅎㅎㅎ 그건맞는데 너같이 그런 못된마음 가진놈들이 많아서 울나라가 사기꾼천지인거야...... ㅎㅎ

    니말대로 공부는못했고 그래도 힘든일이라도 하면서 돈벌려고 일하면 너같이말하는애들이 자존심을 깍아먹거든. 그러니까 양복입고 사기꾼이되는거지.

    뭐 공부열심히안한놈 잘못도있고 멸시하는놈 잘못도 있고하는거지만, 그래도 정직하게 사는편인거지 택배기사는. 그 다음장으로 넘어가게만드는게 너같이 멸시하는 애들인고
  • ㄱㄱㄱ 2021.04.04 18:03 (*.223.39.174)
    택배 어서오고
  • ㄱㄱ 2021.04.04 18:04 (*.195.99.196)
    아니지. ^^

    난 양복성이지. 하하하
  • ㅇㅇ 2021.04.04 18:08 (*.223.22.221)
    택배기사들도 제발 직업의식 좀 가졌음 좋겠다
  • 2021.04.04 22:06 (*.53.142.112)
    무슨 일을 봉사심에 해 돈 벌라고 하지
    봉사하는 마음으로 한다는 새키들 심보가 지는 잘나서 돈 더 받아야하는데 이것만 받고 해주는 걸 감지덕지해라 마인드가 기본이다 원래 그것 밖에 안 되는 것들이 말이야
  • 12 2021.04.04 16:28 (*.202.42.109)
    친구가 택배 하는데 기분 나쁘게 전화 하는 사람한텐 물건도
    안깨지는 물건 같은 경우 막 던지고 지도 불친절하게 대한다고 하더라

    그리고 허리 아프다고 앓는소리를 매번 하면서도 쉬면 가져가는 돈이
    줄어드니 어쩔 수 없이 하기도 하고 안타깝긴 하드라
  • 안타깝긴 개뿔 2021.04.04 16:43 (*.70.59.249)
    기분 나쁘다는 통화의 기준이 욕을 한다거나 불합리한 요구를 한다 등의 객관적 기준이냐? 아님 그냥 본인이 느끼기에 ㅈ같으면 고객의 택배를 막 던져놓고 간다는 거냐
  • ㅇㅇ 2021.04.04 17:08 (*.223.22.99)
    택배: 예 택배요 집에 있어요?
    고객: 아~ 집에 없으니 문밖에 두고 가세요
    택배: (명령조네 ㅈ같네)

    문앞에 풀스윙으로 집어 던지고 간다.
  • 2021.04.04 20:41 (*.179.156.251)
    너는 니가 욕하는 그런 택배기사랑 다를바 없어뵈네
    문앞에 두고 가세요 보단 문앞에 부탁드릴께요 라고 말하는게 좋다
    뭐가 문제인지 모르고 남탓만 하면서 살아온 인생 뻔하겠지
  • ㅋㅋ 2021.04.04 22:26 (*.121.194.84)
    니 말대로면 애초에 집에 있어요 보단 집에 계세요가 더 낫지 않냐?
  • ㅇㅇㅇ 2021.04.04 22:44 (*.223.39.25)
    이러니 사람들이 기피하는 거다 ㅉㅉ 자격지심에 빠져서는 별것도 아닌 일에 개발광을 하지~ 여유를 가져라~~~~ 대체 그게 뭐 별거라고 그러냐? 세상 사람들이 다 너를 무시하는거 같냐? 이걸 그냥 넘어가면 죽을거 같애?
  • ㅇ어월 2021.04.04 20:40 (*.162.67.168)
    택배애들이 엘베에다가 지들 동호수 기억 편하게 하려고 매직으로 동호수를 갈겨서 적어놓더라 누가 고생해서 지웠는데 그걸 또씀 한번만 더하면 재물손괴죄로 고소할예정
  • ㅇㅇ 2021.04.04 21:34 (*.223.22.214)
    택배기사도 최소한 범죄자들은 취업 못하게 해야 함
  • 12356 2021.04.04 21:42 (*.223.22.83)
    이거 필요하지 택배가사들은 이름, 전화번호, 주소, 집 비는 시간을 모두 알고 있는데 보안시스템이 구축된 아파트가 아니면 위험하다고 생각한다. 범죄 이력조회나 인성검사 등의 어느정도 검증은 있어야 한다.
  • 2021.04.04 22:11 (*.53.142.112)
    그러게 쿠팡은 공동현관 비번도 쓰게 하는데
  • 1 2021.04.04 22:57 (*.171.177.118)
    직업엔 귀천이있다

    단적인예로

    나는 택배기사를 할거야 !!! 라고들 생각 안하잖아
  • ㅇㅇ 2021.04.04 23:45 (*.50.83.137)
    중앙애들 에펨하네 ㅋㅋ 결국 배충이
  • 11 2021.04.05 02:52 (*.58.83.116)
    5층이면 엘베 좀 만들지
  • ㅇㅇ 2021.04.05 09:56 (*.195.109.38)
    택배기사의 길을 (인생낙오자라 어쩔수없이) 택했다면
    5층이든10층이든 불평불만말고 닥ㅊㅣ고 배달만하면된다
    어디서 건방지게 주문을 하고있어
  • 글쓴이 2021.04.05 23:18 (*.43.85.254)
    나는 물 많이 시켯다고 짜증낸적이 있는데 그래서 다음부터는 분할로 갖다 달라고 함 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099 러시아 뉴스 생방송 사고 3 2021.04.06
12098 한순간에 무너져버린 30대 직장인의 재테크 10 2021.04.06
12097 중국집이 3분 거리인데 배달을 안 해줘요 19 2021.04.06
12096 일어나는 사나 미나 13 2021.04.06
12095 역주행 전 브레이브걸스 수입 12 2021.04.06
12094 수능 수학 30번 문제 15 2021.04.06
12093 천박한 아재의 통렬한 일침 33 2021.04.06
12092 수에즈 선박 좌초는 저주 때문? 2 2021.04.06
12091 무한도전이 밀어준 사람들 13 2021.04.06
12090 손석희 근황 8 2021.04.06
12089 에이 설마 가짜뉴스겠지 13 2021.04.06
12088 상남자 피자가게 사장 9 2021.04.06
12087 의외로 너그러웠던 조선시대 임금 20 2021.04.06
12086 대출 원한 여성 술자리 호출한 지점장 17 2021.04.06
12085 조선생님 페이스북 상황 24 2021.04.06
12084 죽음 내모는 4단계 하청 14 2021.04.06
12083 현직 20대 대학생입니다 26 2021.04.06
12082 신축 아파트 미스터리 11 2021.04.06
12081 박수홍이 친형에게 제시했던 합의안 21 2021.04.06
12080 가난하게 살다가 유산 1조 받은 여자 3 2021.04.06
12079 초미세먼지 노출된 벌 3 2021.04.06
12078 역대급으로 청렴했던 정권 28 2021.04.06
12077 선거 공작의 달인 28 2021.04.06
12076 티맵의 역발상 14 2021.04.06
12075 꼬북좌 이상형 킹리적 갓심 15 2021.04.06
12074 이런 건 바로 경찰에 신고 했어야지 2 2021.04.06
12073 중국으로 돌아가라며 쇠막대기 난동 13 2021.04.06
12072 나를 아이돌 취급하지 말란 말이야 9 2021.04.06
12071 줄리엔 강 통편집 사유 22 2021.04.06
12070 쐐기를 박은 선관위 20 2021.04.06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