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452 2020.05.15 02:15 (*.142.21.131)
    내가 아는 가게도 다녀갔는데 장사하더라.
    소독한번하고 끝냈다는데 거기 직원들 사장 다 아는 사이라 문 닫으라 시위할 수도 없고..
    코로나가 '엔데믹'으로 에이즈 처럼 안끝날 가능성도 많다는데, 그냥 운좋게 안걸리는 거 말고는 방법이 없는거 같기도 하다.
  • 2020.05.15 08:20 (*.38.23.110)
    소독 하면 된거아냐?

    아니면 직원이나 사장 2주간 격리 해야하나? 음..
  • ㄴㅇㄹㄴ 2020.05.15 08:27 (*.4.187.61)
    소독하고 접촉자는 최소 음성판정 나올때까지 격리.
    영업하는건 딱히 문제가 없어 보이는데 영업하는 사람이 아직 양성인지 음성인지 모르는 접촉자라면 문제겠지.
  • ㄴㅇㄹㄴ 2020.05.15 13:30 (*.73.254.170)
    에이즈랑 전염력이 차원이 다른데 어떻게 안걸리냐..
  • 조각 2020.05.15 14:40 (*.69.248.20)
    그럼 어쨋든 걸려야된다는거네
  • ㅇㅁㅁ 2020.05.15 21:24 (*.112.58.204)
    결국 초반에 게이들이 다퍼트림.
    신천지때는 그렇게 난리를 치다가
    지금은 뉴스 한꼭지에서도 게이라는 말을 찾아볼수 없음..
  • 2020.05.15 23:02 (*.50.138.56)
    접촉자 확실히 가려내고, 격리 시키고 (아무 의미없는 요식행위인 )환자가 지나간지 48시간은 지난 곳에다가 소독약 칙칙 하고 나면 영업은 할 수 있게 해야하지 않겠냐? 자영업자인데 그러면 굶어죽으라고? 아님 속시원히 닫게하고 손해보전금을 좀 주던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5608 황당한 폭주 운전 10 2020.09.04
15607 황당한 치킨집 24 2020.08.22
15606 황당한 주차장 길막 32 2020.06.04
15605 황당한 자화자찬 32 2020.03.10
15604 황당한 이혼 사유 16 2020.08.07
15603 황당한 역주행 사고 24 2020.03.05
15602 황당한 부상 10 2020.11.02
15601 황당한 모욕 16 2020.08.28
15600 황광희의 해명 14 2020.11.07
15599 활시위 당기는 은하 14 2020.03.31
15598 활동 시절 직캠 보면서 힐링한다는 전직 아이돌 11 2020.05.02
15597 활기찬 은서 12 2020.11.18
15596 환장할 이사 실력 14 2020.05.27
15595 환장의 물냉면 레시피 17 2020.07.13
15594 환자에게도 기회와 권리가 필요하다 18 2020.08.21
15593 환자 방역 수준 19 2020.02.10
15592 환상적인 자연경관 18 2020.10.28
15591 환상적인 아파트 구조 13 2020.04.08
15590 환상의 콤비 10 2020.06.14
15589 환뽕 치사량 22 2020.10.11
15588 환경미화원의 안전을 위협하는 100리터 봉투 22 2020.06.04
15587 확찐자 드립에 고소당한 공무원 19 2020.05.07
15586 확진자가 나오자 롯데리아 본사가 점포에 보낸 메일 18 2020.08.14
15585 확진자가 거리를 활보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 4 2020.07.06
15584 확진자 의료 봉사한 간호사에게 면접 오지마 13 2020.03.14
15583 확진자 수 한국 추월한 이탈리아 27 2020.03.10
15582 확진자 수 조작 킹리적 갓심 38 2020.02.08
15581 확진자 발생 알고도 이틀 뒤 폐쇄 10 2020.05.28
15580 확진자 동선 총정리 9 2020.02.11
» 확진자 다녀간 주점은 영업 중 7 2020.05.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26 Next
/ 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