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ㅁㅁ 2024.06.11 13:21 (*.84.114.67)
    땅파면 물나오는 나라보다는 낫지 싶다
  • 2024.06.11 13:58 (*.101.196.213)
    우리나라는 지하수 없나요?
  • ㅇㅇ 2024.06.11 15:34 (*.38.87.122)
    그래도 땅속에
    화강암 vs 삼국시대 유물
    고르라고 하면 개꿀이네 하면서 화강암 골라야지
  • 이상해 2024.06.11 15:57 (*.235.56.1)
    6호선 x신 지하철 ㅋㅋ 이태원에서 알바하고 자고 일어나면 또 이태원 ㅋㅋ
  • ㅇㅇ 2024.06.11 16:52 (*.235.55.73)
    그건 6호선이 X신이 아니지 않나...?
  • ㅇㅇ 2024.06.11 16:56 (*.101.195.125)
    동네 이름에 암, 석 들어가는 동네는 땅파기 어려움. 이미 옛날 사람들도 다 알고 있음. 지하수(우물)을 파야 됐으니.
  • ㅂㅂ 2024.06.11 16:58 (*.183.155.229)
    유럽의 돌로 지은 건축물을 숭상하고 고려 조선은 나무밖에 못짓는다고 폄하하는 자들이 있는데
    니들이 화강암으로 건물 올려봐라
  • 디즈 2024.06.11 22:50 (*.96.50.169)
    장담컨데 한국에서 대리석 나왔으면 그걸로 구들장만들고 그냥 황토집 지었다.
    유럽처럼 그걸로 조각하거나 건축하거나 그런거 절대 안함.
    한국인은 효율적인 민족이라 발전을 그다지 중요시 여기지 않아.
    그냥 적응해도 죽지 않는 정도에서 멈췄다. 그 결과가 20세기 초반에 야만반도국가 조선이고.
  • ㅁㅁㅁ 2024.06.12 00:45 (*.247.33.165)
    이게좀맞긴해. 생산력올리면 좀 사치도하고 신기한것도 만들고 그래야 되는데 반도인들은 그런적이 별로없는듯.
  • 즉당히 2024.06.12 02:37 (*.109.76.24)
    항상 삥 뜯기고 약탈 맞아온 역사라 그런거 아닐까
  • 11 2024.06.12 11:56 (*.6.158.140)
    이게 맞는거 같기는 함.
    맨날 개발하고 발전하면 침략해서 다 뺏어가니
    그냥 적당한 선에서 만족하면서 사는게 정답이라고 생각했을 것 같음.
    반대로 고구려때 한복이나 장신구들 보면 엄청 화려하고 순금 막 때려 부어서 만들었음.
  • ㄹㅇ 2024.06.11 17:34 (*.101.64.143)
    물 깨끗한건 진짜 축복받았음ㅋㅋ
  • ㅇㄴ 2024.06.11 18:21 (*.235.91.100)
    파일박기는 좋겠네
    지반쓰레기면 말레이시아처럼 건물이 가라앉음
  • .. 2024.06.11 22:44 (*.235.12.80)
    박으면 지지력이 잘나와서 좋지
    근데 잘 안박히니 문제;
  • ㅇㅇ 2024.06.12 12:40 (*.62.10.18)
    이 좆같은 나라에서는 주차장을 안 지으면 건물을 못지어요
  • 11 2024.06.11 19:56 (*.69.48.173)
    뉴욕은 더 단단힌 돌덩어리로 되어있어
    그걸 오히려 장점으로 생각하는데..
  • 2024.06.11 21:33 (*.186.247.95)
    이태원역이랑 이대역은 무슨 지하철역이 지옥속에 지어진 것 같다
    너무 깊고 너무 가파르다
  • ㅅㅌㅁㅁ 2024.06.12 01:07 (*.192.68.51)
    미국도 물 필터에 걸러보면 뻘건 녹슨물 나온다 오래 샤워 못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438 공무원을 1년만에 그만둔 이유 24 2024.06.11
2437 대한항공 비즈니스석 라면 조리하는 승무원 22 2024.06.11
2436 빵 280개 예약 주문 해놓고 노쇼 14 2024.06.11
2435 페루 절벽 호텔에 간 유튜버 10 2024.06.11
2434 항공사 기장이 징계 당한 이유 11 2024.06.11
2433 직업도 없이 슈퍼카 끌고다니는 문신충들 32 2024.06.11
2432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의 카데바 해부쇼 12 2024.06.11
2431 작정한 지원이 20 2024.06.11
2430 제작비가 부족한 게 오히려 복이 된 영화 9 2024.06.11
2429 버스에서 짜장면 시켜먹던 낭만의 시대 10 2024.06.11
2428 정해놓고 살면 인생이 힘들어진다 8 2024.06.11
2427 경찰 지구대장이 폭행 5 2024.06.11
2426 어메이징한 우크라이나 상황 22 2024.06.11
2425 사이코패스를 가장 정확히 묘사한 영화 6 2024.06.11
2424 김동현이 시합에 집중하지 않은 이유 14 2024.06.11
2423 27조원 스페인 보물선 드디어 탐사 개시 8 2024.06.11
2422 싸움난 래서판다 떼어놓기 5 2024.06.11
2421 직접 회초리를 들겠다는 분들 35 2024.06.11
2420 일본인이 말하는 한국 맛집 찾기 13 2024.06.11
2419 철학자의 찐 광기 10 2024.06.11
2418 16만원에 흉가 체험 17 2024.06.11
2417 당황한 중국인 유학생 15 2024.06.11
2416 슈퍼 엔저에 흔들리는 일본 국력 9 2024.06.11
2415 제가 계모라 애를 구박한대요 9 2024.06.11
2414 한국으로 시집 온 에콰도르 아내 11 2024.06.11
2413 미카미 유아의 아이돌론 5 2024.06.11
2412 엘리베이터 추락시 100% 생존법 31 2024.06.11
» 한국에서 땅파기가 끔찍한 이유 18 2024.06.11
2410 프로이센의 영조 6 2024.06.11
2409 병무청이 입대 추진 중인 청년들 41 2024.06.10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93 Next
/ 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