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12 2024.06.10 13:47 (*.57.171.43)
    메데인의 메트로케이블은 개인의 권리가 거의 없는 콜럼비아 이니 가능하지만, 이 땅에서는 케이블카에서 보이는 집 안 때문에 집들 바로 옆에 케이블카는 불가능.
    에스컬레이터는 고려해볼 만.

    그 이전에 한시바삐 ‘차고지 등록’ 법으로 정해서 도심 안의 필요 없는 차들 폐차시켜라.
  • 2024.06.10 15:56 (*.154.63.124)
    차고지 증명제를 하든, 시 전체 주차면수의 몇배수 정도로 총량 제한해서 순번제로 등록을 하든, 기부채납을 주차장으로 받든 뭔가 해야지 진짜 도시 전체가 거대한 주차장임. 미관상의 문제만이 아니라 도시 설계 자체가 제대로 작동하질 않아서 마비되기 직전임. 최소한 주차단속이라도 개빡세게 하든지 그것도 아니고 현기차 이제 클만큼 컸는데 적당히 좀 봐줘야지.
  • ㅁㅁ 2024.06.11 14:04 (*.33.164.79)
    케이블카 창 막아놓으면 안돼?
  • 1234 2024.06.10 14:00 (*.17.125.178)
    저걸 세금으로하면 누군가 또 부당이득을 보게되는거아니냐?
  • 사람사는거 안변해 2024.06.10 14:07 (*.23.34.100)
    구더기 무서워 장 못담근다라는 옛말이 있지.


    누군가 얻게 될 부당이득이 겁나니 모두 다 꼼딱마!! 가만히앉아있어!!
    한놈 잘되는 꼴 보는 게 젤 괴로우니 다같이 거지로 살자구!!
  • 바보냐 2024.06.10 14:20 (*.136.197.155)
    저거 설치한 주변 주민하고 에스컬레이터 수행회사가 이득을 보겠지
  • ㅇㅇ 2024.06.10 14:44 (*.70.0.202)
    고속도로도 마음대로 변경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저거는뭐..
  • ㅇㅇ 2024.06.10 15:41 (*.127.233.70)
    저게 정답이라고는 하지 않겠지만 이미 발전시킬대로 발전시킨 한강변에 더더욱 투자를 하는것 보다는 언덕위의 집들을 위한 개발을 하는것도 좋을것 같음.
  • ㅇㅇ 2024.06.10 16:09 (*.121.32.50)
    서울이나 부산이나 산 위에까지 올라간 낙후된집들은
    국가에서 매입해서 산으로 되돌리는게 맞다
    이제는 도시의 밀도를 떨어트릴 생각도 해야한다.
  • 1212 2024.06.10 18:13 (*.57.171.22)
    도심 속 산 복원 및 도시 밀도 조절 동의.
  • ㅇㅇ 2024.06.11 08:17 (*.38.86.29)
    전형적이네 그냥
  • ㅗㅗ 2024.06.11 22:27 (*.133.6.19)
    뭐가?
  • ㅇㅇ 2024.06.10 16:48 (*.38.86.26)
    저양반 대치랑 개포도 구분 못하더만
    세택에서 강의하고 개포동이라 적어놨더만
  • ㅇㅇ 2024.06.10 16:49 (*.101.195.125)
    우리나라에도 이미 있네~

    108계단 경사형 승강기 – 대한민국 용산 해방촌

    서울 용산구 용산2가동 해방촌 신흥로에는 108계단 중앙에 경사형 승강기가 있다. 서울 내 주택가에 설치된 첫 번째 경사형 승강기로 15명이 탈 수 있으며 계단이 시작하는 지점부터 꼭대기까지 1분 만에 이동이 가능하다.

    자전거로 언덕 올라가는거 생각나네...

    자전거 엘리베이터 – 노르웨이 사이클로 케이블

    노르웨이의 트론헤임(Trondheim)은 노르웨이에서 세 번째 큰 도시로 1925년 오슬로로 바뀌기 전까지 노르웨이의 수도였다.

    이 트론헤임에는 1993년 CycloCable이라는 세계 최초의 자전거 전용 리프트가 생겼다.

    경사진 언덕길에 설치된 이 리프트는 왼발을 자전거 페달에, 오른발을 리프트에 얹어 자동으로 올라가는 형태이다.
  • 1212 2024.06.10 22:23 (*.57.171.57)
    해방촌 일제 호국신사터 올라가던 108계단은 일제시대 수난사로 남겨놔야할 네거티브 문화재였지만, 웅변학원 원장 출신 부패 용산구청장 성장현이 그 문화재를 함부로 파괴 후 그 가운데에 뜬금없이 그 따위로 승강기를 설치.
  • ㅇㅇ 2024.06.11 09:10 (*.84.110.147)
    서울1급지 한강변 탑6 평지에서는
    이런거 깔 필요도 없다
  • 음.. 2024.06.11 17:49 (*.221.216.141)
    까는건 좋은뎀
    과연 저게 유지관리가 잘될까?
    지하철 에스컬레이터도 툭하면 고장나서 며칠씩 고치고 그러던데
    길거리에 있는 에스컬레이터는 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408 이혼으로 가장 많은 재산을 분할 받은 여성 13 2024.06.10
2407 일본 의사가 다시 태어나면 해보고 싶은 과 22 2024.06.10
2406 미국서 통과된 음주운전 처벌법 11 2024.06.10
2405 전문직과의 결혼 후회 27 2024.06.10
2404 37년간 존재했던 통행금지 23 2024.06.10
2403 아이돌 팬들은 다 못 생겼어 10 2024.06.10
2402 너무 똑똑해서 쫓겨난 소녀 14 2024.06.10
2401 알바한테 친절을 강요하지 마세요 32 2024.06.10
2400 현금 중고거래를 막은 이유 5 2024.06.10
2399 밀양 사건 판사들 근황 16 2024.06.10
2398 호텔 강제 취소 후 벌어진 일 16 2024.06.10
2397 키오스크 모르시는 분 12 2024.06.10
» 서울에 에스컬레이터 깔기 17 2024.06.10
2395 늙병필만 안다는 90년대 게임CD 코너 18 2024.06.10
2394 밀려드는 중국산에 칼 빼든 국가들 12 2024.06.10
2393 병무청 피셜 가면 건강해지는 곳 17 2024.06.10
2392 160 존잘남 vs 180 존못남 33 2024.06.10
2391 5년째 회계사 준비 중인 아들 28 2024.06.09
2390 피꺼솟 하게 만든 요청사항 18 2024.06.09
2389 아파트 14채나 굴린 공무원 18 2024.06.09
2388 대륙 폭포의 실체 21 2024.06.09
2387 심수봉이 8년간 짝사랑 했던 남자 25 2024.06.09
2386 아마존에 인터넷이 깔리면 4 2024.06.09
2385 동덕여대 방송연예과 3대 얼짱 21 2024.06.09
2384 한국에서 환생한 관우 9 2024.06.09
2383 밀양 가해자 엄마의 잔인함 5 2024.06.09
2382 재판 도중 실시간 범죄 저지르는 피고인 7 2024.06.09
2381 암환자인데 친구의 결혼 소식에 섭하네요 13 2024.06.09
2380 MB 자택에 찾아간 UAE 대통령 48 2024.06.09
2379 한국계 유튜버 실형 위기 9 2024.06.09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93 Next
/ 93